미스터리 게시판
  • No. 543   805 hit   2017-09-24 06:08:40
악몽. (1)
  • User No : 680
  • 자작그림에 관심이 많은
    Lv35 도프리

사람의 외모를 가졌지만 엄청난 힘을 가진 괴수들이

사람들을 잡아먹고 찢어죽이는 종말 시대였다.

우리집에도 괴수 둘이 찾아왔다.

부모님을 잔인하게 찢어죽이고 동생을 죽일 때 

분노가 생기기보단 나도 죽을까 두려움이 컸다 

그리고 그들이 나를 죽이려는 찰나 

나는 요행으로 숨었고 그들이 나를 죽이지않고 돌아가자

다행이라고 안도를 했다. 부모님이 내앞에서 죽었는데도.

 

 

그후 나는 집에서 며칠 못 버티고 식량을 찾으러 다니다

괴수들한테 잡혀가게 되었다

그곳은 강당이었는데 사람 200명정도가 잡혀와있었고

괴수들은 배고플 때 그 중 몇명씩 골라 잡아먹었다

괴수 급식소인 셈이었다 나는 혹여나 내가 선택될까 최대한 엎드려 있었다.

선택된 사람들은 남녀노소 할거 없이 울부짖었고

괴수들은 아주 잔인하게 그들을 즉석으로 잡아먹었다

강당은 잡아먹힌 사람들의 유혈이 낭자해 있었다.

내 옆의 어린 여자애가 선택될때도 나는 엄청 안도했다

괴수의 손가락이 나를 향할까 겁이났었기 때문이다

 

 

그렇게 바짝 엎드려 선택을 피하며 버텼던것 같다

하지만 또 그들의 식사시간이 왔다

이번엔 괴수가 고른 몆명 중 내가 있었다 

 

 

 

나는 미친 듯 울었다 죽기 싫었서 발버둥을 쳤다

그러자 대장 괴수가 갑자기 미소 짓더니 나에게 제안했다

내가 죽으면 다른 사람들을 다 풀어주고

내가 살면 다른 사람들을 다 죽이겠다는 제안이었다. 

나는 제발 나를 살려달라고 울며 빌었다 그러자 대장 괴수가 나를 빼고 다 죽이라고 명령을 내렸다

유리창과 마루바닥에 사람들의 피가 튀기 시작했고

아이들과 여자들의 비명소리가 들렸고

괴수들이 인간의 살을 씹고 배를 가르는 소리가 들렸다

확실한 건 내가 살았다는것에 안도감을 느꼈다는 것이다

대장 괴수의 웃음소리를 들으며 나는 강당 출구를 열었고

그 순간 잠에서 깼다. 시계를보니 새벽 다섯시.

 

 

 

 

하지만 자꾸 꿈속의 대장 괴수의 마지막 말이 맴돈다 "넌 항상 같은 선택을 하네" 찜찜한 꿈이었다. 

 

-----------------------------

 

http://www.fmkorea.com/778423022 [원글]

 
1. 봇대씨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낙서 끄적
미스터리 게시판
게시판 이용 안내 +3 (4)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白猫
2016-02-09
12:41:01
5,205
751 섬뜩한 병원귀신 꿈. +2
자작그림에 관심이 많은
Lv38 도프리
2018-07-16
02:52:33
211
750 보배인이 여행가서 찍은 사진 +6 (2)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여성자치국 규동
2018-07-12
14:38:15
916
748 살인하는 인형에 관한 고찰 +5 (4)
예비 작가
Lv37 기적의포니학자
2018-07-02
05:40:32
1,460
746 Reddit - 산타마리아라는 여자한테서 친추가 오거든 절대 수락하지 마. +7
여자친구와 함께
Lv38 안선생님
2018-06-27
04:43:30
1,451
745 수련회 +5 (2)
소름돋게 해줄게
Lv20 K3
2018-06-26
13:55:06
1,647
744 부산 금정구의 낙서 +8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8 Type90
2018-06-23
00:04:56
2,564
743 (링크)그날 밤 누나는2 +4 (1)
카에를 가르쳐본
Lv38 DJ
2018-06-22
15:09:18
1,322
741 정찬우의 군대시절 이야기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5
22:56:25
1,191
740 @@사단 물탱크 귀신 +1 (1)
여기가 아닌가보다
Lv38 토오루Kal
2018-06-14
15:27:25
1,167
739 (링크)그날 밤 누나는 +8 (6)
카에를 가르쳐본
Lv38 DJ
2018-06-13
20:23:44
2,129
736 [2ch괴담] 유언비디오 +2
새내기
Lv36 Night_Watch
2018-06-13
04:25:19
1,311
735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7- +9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9:38
692
734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6-(하)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8:07
260
733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6-(상) (1)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4:33
265
732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5-(하)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3:06
274
731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5-(상) (1)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2:21
280
730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4-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1:35
290
729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3-(하)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0:58
287
728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3-(상)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10:21
269
727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2- (3)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09:20
296
726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1-(하)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06:00
276
725 상주 할매 이야기 외전 -1-(상)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6:05:19
330
724 상주 할매 이야기 -15-(하) +1 (3)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55:31
326
723 상주 할매 이야기 -15-(중)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54:51
296
722 상주 할매 이야기 -15-(상)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53:57
306
721 상주 할매 이야기 -14-(하) (3)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53:08
299
720 상주 할매 이야기 -14-(상)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52:35
318
719 상주 할매 이야기 -13-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50:34
339
718 상주 할매 이야기 -12- (1)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49:32
312
717 상주 할매 이야기 -11-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6-11
05:48:53
318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