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리 게시판
  • No. 582   1,635 hit   2017-11-10 23:26:50
[2ch 죽장무] 택시 깜짝 쇼 +2
  • User No : 168
  •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5 Type90

* 이 이야기는 2ch '을 만큼 난 아니게 서운 이야기를 모아 보지 않을래?(ぬ程落にならないい話を集めてみない?)' 스레에 올라왔던 이야기입니다.

 

793 :本当にあった怖い名無し@\(^o^)/:2016/03/24(木) 18:51:20.33 ID:0820fcGJ0.net

숙부가 일하고 있는 택시 회사는 지방 도시에 있다. 이 일은 숙부 동료가 겪은 일이다. 그 동료 운전기사는 장난 반, 서비스 반 가벼운 기분으로 장난을 했다고 한다. 그 장난이라는 게 손님을 한 명 더 태운 상황을 만들어 내서 겁주는 장난이었다. 

 

손님이 한 명인 경우는 문을 닫는 시간을 조금 늦춘다. 손님이 두 명이라면 조수석 문을 연다. 그리고 대화하면서 "오늘은 두 분이 데이트인가요?"라거나 "오늘은 여러분 세 명이서"라고 말한다. 대부분 손님들은 놀란다. 택시 기사는 솔직히 말하지 않고 고개를 갸웃거려 "잘못 말했다면 죄송합니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어느 날 한 여성을 태웠을 때도 "오늘 둘이서 나가시나요."라고 물었다. 손님은 다른 손님처럼 깜짝 놀랐다. 하지만 입 밖으로 낸 말은 뜻밖의 말이었다. 

 

"이 아이가 보이는 건가요?"

 

택시 기사는 군침을 삼키면서 식은땀을 흘리며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반성을 하고 그런 장난을 그만두고 며칠이 지난 어느 날, 택시 기사는 손님 두 명을 태웠다. 목적지는 주택지에 있는 아파트였다. 그런데 목적지에 도착해도 아파트는 없었다. 내비게이션은 틀림없이 목적지를 정확히 가리키고 있었지만 보이는 건 빈터뿐이었다. 

 

"손님, 주소는 여기인데요."

 

그렇게 말하면서 거울을 본다. 하지만 거울에는 아무도 안 비쳤다. 의아해서 돌아보니 얼굴이 태워서 뭉개진 남녀가 앉아 있었다. 기사는 비명을 지르면서 택시에서 나와 도망쳤다. 그 목소리를 듣고 나온 주민에게 부들부들 떨면서 사정을 설명하니 이런 사실을 알려 주었다. 1 년 전, 빈터인 곳에는 아파트가 있었는데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 때문에 젊은 부부가 죽었다는 것이다. 택시 기사가 반쯤 울먹이면서 뒷좌석을 보았을 때는 아무도 없었다. 다만 탄 냄새가 남아 있었다. 운전을 할 수 있는 상태가 아니었기에 무선으로 사정을 설명하고 대리를 불렀다. 그 대리로 간 것이 숙부였다. 동료를 조수석에 앉히고 숙부는 회사로 돌아왔다. 그때는 말하지 않았지만 숙부도 거울 너머로 그 손님을 보았다. 단 그 손님은 두 사람이 아니라 무수히 많은 검은 그림자였다. 

 

다음 날, 동료는 사직했다. 회사에서 택시를 불제하러 가지고 간 다음 바로 폐차했다. 그 차가 귀신을 불러들이는 그릇이 되었기 때문이라나 뭐라나. 그 그릇을 만들어 버린 동료는 며칠 후, 자기 차를 타고 가다가 사고를 당해 죽었다고 한다. 

 

출처 : 2ch 사이트, オカルト 게시판, 死ぬ程洒落にならない怖い話を集めてみない?333

http://www.logsoku.com/r/2ch.sc/occult/1454518647/

 

번역출처 : http://blog.naver.com/qordb6712/220701244482

 

 

 

죽장무 시리즈에서는 아 소설이네 하는 것도 있어서 그냥저냥이지만

가끔 평범한 전개인데도 소름돋는 게 있는 거 보면 진짜가 섞여있는 거 같은 느낌

 

 

책벌레의 하극상
  • 1
  • Lv31 무모한탱구 13일의 금요일 2017-11-11 14:51:13

    귀신을 본다 귀신을 부른다 등 이런장난을 치면 진짜로 귀신이 모인다는 그런 미신 진짜 같음 무셔워ㅠ

     
  • 2
  • Lv35 동생카스가노소라 새내기 2017-11-11 17:45:45

    무섭구만

     
미스터리 게시판
게시판 이용 안내 +3 (4)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白猫
2016-02-09
12:41:01
5,558
814 奇談 - 세번째 기이한 이야기 (단편) +1 (1)
인기가 느껴지는
Lv37 프레데터
2018-10-16
17:12:17
377
811 방금 꾼 공포와 판타지가 섞인 이상한 무서운 꿈 +3 (1)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3 수딱이
2018-09-16
21:19:53
1,536
806 그날밤 누나는♡ 3 +4 (6)
배페인들의 영웅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8-09-04
18:54:15
2,353
801 [약혐] My house walk-through +1 (1)
동물을 사랑합시다
Lv37 넓적부리황새
2018-08-15
22:54:38
1,510
800 군대에서 겪었던 일... +6 (4)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클로제
2018-08-13
07:14:36
1,770
798 운이 좋은 남자 +5 (7)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44:41
2,154
797 경찰학교의 귀신 +4 (4)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42:20
1,432
796 열이 나던 날 +3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41:01
1,074
795 트라우마 (3)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40:20
795
794 장례식장 +1 (1)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36:31
831
793 심령 스팟 근처 편의점 +7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34:43
1,279
792 악몽을 꾸게 하는 자장가 (2)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32:45
771
791 홋카이도의 외갓집 (5)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8:30:22
811
790 무당할머니 +2 (5)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25:46
783
789 알려드리려고 전화했습니다 +2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11:58
950
788 내 아이의 첫말은 엄마가 아니었다 +2 (8)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10:52
1,145
787 난 직장에서 아빠와 자주 마주쳐 +2 (8)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10:03
896
786 제 1 법칙 +1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7:52
775
785 밤괴물 아저씨 +2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7:01
781
784 이건 정말 끔찍한 삶이지 +1 (3)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6:01
769
783 안개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4:21
614
782 다시...다시...다시... +2 (5)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3:32
724
781 충분한 나이가 될 때 까지 +1 (7)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2:09
734
780 인형 +1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1:26
602
779 탈출 +2 (9)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4:00:28
723
778 의무적 안락사 +2 (7)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3:58:56
811
777 지옥의 휴가 +1 (6)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3:57:45
689
776 슈뢰딩거의 환자 +1 (7)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3:56:05
749
775 인공지능은 위협적이다 (8)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3:53:54
785
774 봐! 저기 하늘에! (8)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Lv38 레닐
2018-08-07
03:53:01
674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