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훈한 게시판
  • No. 1,198   3,750 hit   2018-09-26 21:28:35
캥거루나라 고딩 수준 +6 (8)
  • User No : 2793
  • 고급 작성자
    Lv11 Hercules

 

1. 타르칸트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2. [구만랩]아흥~~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3. 늙이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4. 외않되?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5. 크허허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6. 하늘두더지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배그 잘하고 싶다
  • 1
  • Lv36 [구만랩]아흥~~ 마흔다섯 살 2018-09-26 21:50:52

    저애들 싹다 잡아다가 노벨상 줘야함

    1. 늙이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스트K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2
  • Lv02 가을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9-26 22:39:46

    급식들이 저렇게 하는데 어른들이란 건 돈에 미쳐서 ㅉㅉ

     
  • 3
  • Lv39 AV이루칸 글 좀 읽을 줄 아는 2018-09-26 23:34:31

    와 저건 진짜 제대로 빅엿을 먹였네. 환자목숨으로 장난치는 놈들 참교육좀 받아야

     
  • 4
  • Lv33 야한꿈꾸는 시온 서른다섯 살 2018-09-26 23:52:11

    조금 남겨서 차기작 연구비로 썼어야징

     
  • 5
  • Lv39 백묘사랑동아리   2018-09-27 01:22:05

    에이즈 치료 돼요??

     
  • 6
  • Lv01 Wizzy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9-27 01:40:19

    http://bbs.ruliweb.com/community/board/300143/read/39210288?view_best=1&page=2

     

    이래저래 찾아보니 이 연구 자체는 실질적으론 큰 도움이 안 된다고 하네요. 독점, 가격 인상도 다른 회사들이 못 만들어서 이 지경이 된게 아니라 돈이 안되다보니 아무도 손을 안대서 가능했던 일이라고 합니다. 

     
훈훈한 게시판
훈훈한 게시판 사용시 주의하여야 할 사항입니다. (9)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Many惡
2016-03-21
19:14:57
8,659
1,290 자살 하려는 군인을 살린 유느님 +8 (9)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2-22
04:53:04
793
1,289 파병 갔다 돌아온 엄마 +5 (14)
미스터 사탄
Lv38 카스피뉴
2019-02-21
01:17:12
1,017
1,288 경찰과 싸우던 당산역 취객 +1 (1)
로그인하는 손맛을 즐기는
Lv08 CoCoNaBo
2019-02-20
08:45:14
1,131
1,287 일본에게 백자를 넘길 수 없었던 사람 +8 (9)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2-16
18:28:31
3,008
1,286 비밀번호 - 문현식 +5 (9)
Lv39 가토레이
2019-02-14
15:23:22
1,346
1,285 안중근 의사가 그려진 트럭 +9 (3)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2-10
04:40:37
2,585
1,284 차돌짬뽕에 고기를 넉넉하게 주신 사장님 +12 (6)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2-08
20:36:54
2,180
1,283 친구집에서 1년 동안 밥 얻어먹은 아들 +11 (3)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2-08
20:30:35
1,606
1,279 흔한 아파트 동대표.jpg +6 (11)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9 Marang
2019-01-29
17:33:45
3,914
1,278 떠난 후에 남겨진 것들 +13 (6)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1-28
05:19:07
3,322
1,277 23개월의 싸움 (25)
그 분께서 보고 계셔
Lv39 Type90
2019-01-27
23:26:53
2,467
1,276 저수지에 빠진 승합차 +5 (13)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1-27
13:16:06
1,896
1,275 8100억을 기부한 주윤발 +8 (11)
고급 작성자
Lv39 치트유저
2019-01-26
01:07:19
1,702
1,274 사고로 다리를 절단하게 된 20대 취준생 +14 (40)
미스터 사탄
Lv37 카스피뉴
2019-01-22
20:03:12
3,668
1,273 골목식당 홍탁좌 근황 +6 (2)
게임을 좋아하는
Lv39 꾸라
2019-01-22
20:19:38
1,808
1,272 엘리베이터에 붙은 어린이의 편지 +7 (9)
Lv39 가토레이
2019-01-19
12:28:37
2,101
1,271 차에 낙서해도 부모가 놔뒀던 이유 +8 (15)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1-17
18:25:35
2,576
1,270 경비원이 받은 편지 +1 (3)
중급 작성자
Lv39 나드람
2019-01-17
10:36:18
1,425
1,269 새끼를 더위에서 가려주는 어미새 +4 (7)
고급 작성자
Lv39 치트유저
2019-01-16
10:12:33
2,276
1,268 한국 치즈에 얽힌 비화.jpg +11 (17)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bladring
2019-01-15
14:49:33
2,294
1,267 서로에게 뜻깊은 졸업식 +1 (7)
글 쓰는 재미가 나는
Lv39 겨울
2019-01-13
22:47:16
2,116
1,265 (광고)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택시 (3)
Lv07 길 찾은 바이킹
2019-01-09
20:55:29
1,009
1,263 9살의 고민.jpg +9 (8)
어그로를 끄는
Lv39 금잔화
2019-01-08
15:01:38
3,769
1,262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택시 +9 (6)
풀하우스 브레이커
Lv39 킬각 연구원
2019-01-08
00:10:51
1,763
1,261 두달치 알바비 날린 썰 +8 (19)
배페인들의 영웅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1-07
05:06:26
2,221
1,260 왜 이렇게 입양을 많이 해요? +2 (13)
풀하우스 브레이커
Lv39 겨울
2019-01-05
04:41:08
1,983
1,259 요즘 고딩들 수준 ㅉㅉ +16 (26)
새내기
Lv39 케이 대쉬
2019-01-01
00:40:42
3,902
1,258 77세 할머니가 23살의 자신에게.jpg +4 (7)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2 대충지어
2018-12-31
20:37:53
2,036
1,257 손님한테 훈계하는 족발집 +6 (7)
새내기
Lv08 심플플랜
2018-12-29
16:27:02
2,633
1,256 동생이 생긴 걸 알게 된 청각장애소녀 +7 (18)
배페인들의 영웅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8-12-28
18:00:58
2,940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