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훈한 게시판
  • No. 897   3,345 hit   2018-04-24 21:11:24
김밥집에서 울 뻔 했습니다 +10 (29)
  • User No : 899
  • 라스트 제다이
    Lv38 아나킨스카이워커

 

1. 단비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2. 베르다드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3. 닭보살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4. 별별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5. 한솔로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6.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7. 다람쥐v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8. 크허허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9. 카스피뉴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0. Konchoko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1. 사쿠마 마유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2. 시취진오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3. 은숟가락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4. zZzZzZz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 1
  • Lv36 베르다드 카운슬러 2018-04-25 00:53:16

    저 댓글에 나온 부모같은 분들은 국가에서 노키즈존 프리패스권을 지급해야힌다!!!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2
  • Lv30 낫낫 공지사항을 잘 읽는 2018-04-25 07:51:06

    제가 가게 사장이래도 손님으로 온 어머님이 저렇게 미안해하시면 가시라고 하고 대신 치워드릴거같음... 육아 진심 힘들어요...

    다행이 아주머니들이라서 애엄마 힘든거 아시니 저렇게 이해도 해주신거같구요...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3
  • Lv14 로하   2018-04-25 09:13:59

    아기가 잘못한걸 인정하고 사과하는것도 좋지만 아기를 돌봐주시는 어머님들이 너무 멋지셔...

    전 알바할때 애가 그럴수도 있죠 하고 역으로 화내는사람만 봐서ㅜㅜ..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4
  • Lv38 카리아인 게임 리뷰어 2018-04-25 09:17:06

    아기가 우는건 제어할 수 있는게 아니니까 주변에서 이해해주는 사람이 많음.

    전철같은데서 애기가 울 때 오히려 주변에서 육아경험이 많은 아줌마들이나, 아니면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달래주는걸 많이 봤어요.

    하지만 식당에서 애들이 뛰어다니는건 제어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이해해주지 못하는 것

    저도 애기들이 울면 가서 우르르까꿍 하면서 놀아주고 싶은데 애들이 제 얼굴 보면 울어요ㅠ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형석 님이 이 댓글을 응원합니다.
     
  • 5
  • Lv37 똥글체이서 새내기 2018-04-25 09:57:19

    애보다 부모가 문제니까 노키즈존이있는거죠.

     

     

    애는 어쩔 수 없음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사쿠마 마유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Re 곤뇽 님이 6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6
  • Lv38 곤뇽 새내기 2018-04-25 14:09:26

    Re 5. 똥글체이서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ㄹㅇ 부모가문제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7
  • Lv36 달렉도 아님 풀하우스 브레이커 2018-04-25 15:46:48

    ??? : 아니 애가 소리지를 수도 있죠!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Re 재시작 대사치 님이 9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8
  • Lv32 카스피뉴 배페봇 2018-04-26 17:43:59

    ㅠㅠ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9
  • Lv37 재시작 대사치 사용설명서를 읽어본 2018-04-28 15:06:33

    Re 7. 달렉도 아님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애는 소리 지를 수도 있지만 너는 그따구면 안 되지.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10
  • Lv07 반다크홈 격겜 유머는 다른 곳에서 2018-04-28 19:38:34

    애들이 떠들고 울수있죠 하지만 부모들이 그걸 그대로 방치하고 심지어 적반하장으로 빼액거리니까 사람들이 없던 혐오가 생기는듯 싶습니다. 적당히 상황을 진정시키려는 노력만 보여도 아직 사람들은 이해해주고 도와주려합니다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훈훈한 게시판
훈훈한 게시판 사용시 주의하여야 할 사항입니다. (9)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Many惡
2016-03-21
19:14:57
6,408
911 하숙집 아저씨에게 (2)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8 Type90
12:53:20 337
908 세상 가장 훈훈한 비타500 +4 (18)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2 길 찾은 바이킹
2018-05-18
15:00:03
1,030
906 손자보다 딸이 더 소중했던 나의 아버지 (9)
배페봇
Lv33 카스피뉴
2018-05-13
07:23:05
1,759
904 [고전] 딸에게 엄마가 되었습니다. +9 (10)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6 Marang
2018-05-05
08:04:59
2,027
902 11살 지적 장애인 오빠를 둔 9살 여동생 +13 (32)
라스트 제다이
Lv38 아나킨스카이워커
2018-05-03
22:18:41
2,070
901 비행 좌석까지 바꿔가며 두 아이의 엄마 도운 남성 +2 (7)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5 AQk
2018-05-03
18:18:52
1,631
900 답십리 유모차 사건의 전말 +2 (4)
하하하
Lv11 시글
2018-05-02
21:57:48
1,809
899 생활고로 어머니께 받은 반지를 팔러 온 여성 +16 (17)
새내기
Lv10 제대후복학
2018-04-27
17:26:01
2,082
897 김밥집에서 울 뻔 했습니다 +10 (29)
라스트 제다이
Lv38 아나킨스카이워커
2018-04-24
21:11:24
3,345
896 대왕토스트할머니 +11 (47)
라스트 제다이
Lv38 아나킨스카이워커
2018-04-23
18:41:19
3,054
894 어느 식자재 택배기사 이야기 +9 (11)
새내기
Lv12 베르테르
2018-04-20
09:31:52
3,006
892 부장님의 취미생활에 재능기부하는 근근웹 유저들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2 gfreeman98
2018-04-19
23:02:56
2,314
890 다산신도시 실버택배 백지화 +9 (14)
공지사항을 잘 읽는
Lv30 낫낫
2018-04-19
17:52:36
2,165
888 열심히 일하는 카카오(feat. 빡게의 지배자) +9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베르테르
2018-04-16
12:51:59
2,325
886 택배기사 물멕이는 아파트 +19 (6)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베르테르
2018-04-13
10:18:58
3,995
885 손주 애기들 와플 사러 온 할머니 +3 (9)
배페봇
Lv32 카스피뉴
2018-04-12
23:56:17
2,021
882 '그 게임' 기부레이스 후 감사편지 +3 (4)
포카드 브레이커
Lv36 리린
2018-04-11
14:35:41
2,415
881 훈훈한 본인 이야기 +4 (22)
배페가 아파요
Lv38 묘조
2018-04-11
03:18:42
2,009
878 그 게임 그 운영진 그 유저 +8 (3)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카토블레파스
2018-04-10
20:41:00
2,150
877 "품격과 가치"를 지닌 아파트 +5 (22)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6 Marang
2018-04-10
15:07:54
1,618
874 아침에 본 어느 애엄마 +7 (11)
심의에 걸릴까 불안한
Lv38 Yamazaki Win!
2018-04-05
21:58:25
3,624
872 왕따 피해자를 짝사랑했던 썰 +12 (8)
배페봇
Lv31 카스피뉴
2018-03-30
15:18:32
3,743
870 취업준비생 감동시킨 문자 +2 (11)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6 Marang
2018-03-28
16:52:53
2,659
868 몸으로 불길 막은 소방관 +9 (15)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3-26
09:37:43
2,757
867 좋은 사장님 +5 (5)
배페봇
Lv31 카스피뉴
2018-03-25
21:53:20
2,524
855 한 지하아이돌의 팬 추모 +21
여자친구와 함께
Lv35 광희전역D-266
2018-03-20
22:23:34
3,601
854 도로 위에 파인애플 +9 (3)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5 Marang
2018-03-20
20:32:33
2,462
849 형과 동생 +5 (13)
배페봇
Lv31 카스피뉴
2018-03-17
23:59:08
3,015
847 6월 부터 시행되는 법안 +13 (13)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7 Type90
2018-03-17
13:50:33
3,324
845 길을 지나가던 모르는 사람 10명이 구한 한 마리의 개 +2 (18)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3-16
14:37:50
2,265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