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훈한 게시판
  • No. 897   4,695 hit   2018-04-24 21:11:24
김밥집에서 울 뻔 했습니다 +11 (32)
  • User No : 899
  • 라스트 제다이
    Lv38 아나킨스카이워커

1. 단비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2. 베르다드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3. 닭보살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4. 별별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5. 한솔로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6.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7. 다람쥐v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8. 크허허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9. 카스피뉴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0. Konchoko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1. 사쿠마 마유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2. 시취진오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3. 은숟가락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4. zZzZzZz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5. 세상에마상에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16. 할라피뇨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여하튼 인간 세상은 살기 힘들다
  • 1
  • Lv36 베르다드 카운슬러 2018-04-25 00:53:16

    저 댓글에 나온 부모같은 분들은 국가에서 노키즈존 프리패스권을 지급해야힌다!!!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2
  • Lv30 낫낫 공지사항을 잘 읽는 2018-04-25 07:51:06

    제가 가게 사장이래도 손님으로 온 어머님이 저렇게 미안해하시면 가시라고 하고 대신 치워드릴거같음... 육아 진심 힘들어요...

    다행이 아주머니들이라서 애엄마 힘든거 아시니 저렇게 이해도 해주신거같구요...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3
  • Lv14 로하   2018-04-25 09:13:59

    아기가 잘못한걸 인정하고 사과하는것도 좋지만 아기를 돌봐주시는 어머님들이 너무 멋지셔...

    전 알바할때 애가 그럴수도 있죠 하고 역으로 화내는사람만 봐서ㅜㅜ..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4
  • Lv38 카리아인 게임 리뷰어 2018-04-25 09:17:06

    아기가 우는건 제어할 수 있는게 아니니까 주변에서 이해해주는 사람이 많음.

    전철같은데서 애기가 울 때 오히려 주변에서 육아경험이 많은 아줌마들이나, 아니면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달래주는걸 많이 봤어요.

    하지만 식당에서 애들이 뛰어다니는건 제어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이해해주지 못하는 것

    저도 애기들이 울면 가서 우르르까꿍 하면서 놀아주고 싶은데 애들이 제 얼굴 보면 울어요ㅠ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형석 님이 이 댓글을 응원합니다.
     
  • 5
  • Lv37 똥글체이서 새내기 2018-04-25 09:57:19

    애보다 부모가 문제니까 노키즈존이있는거죠.

     

     

    애는 어쩔 수 없음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사쿠마 마유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Re 곤뇽 님이 6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 6
  • Lv38 곤뇽 새내기 2018-04-25 14:09:26

    Re 5. 똥글체이서 (클릭하면 이동)

    ㄹㅇ 부모가문제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7
  • Lv36 달렉도 아님 풀하우스 브레이커 2018-04-25 15:46:48

    ??? : 아니 애가 소리지를 수도 있죠!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Re 재시작 대사치 님이 9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 8
  • Lv32 카스피뉴 배페봇 2018-04-26 17:43:59

    ㅠㅠ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9
  • Lv37 재시작 대사치 사용설명서를 읽어본 2018-04-28 15:06:33

    Re 7. 달렉도 아님 (클릭하면 이동)

    애는 소리 지를 수도 있지만 너는 그따구면 안 되지.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10
  • Lv07 반다크홈 격겜 유머는 다른 곳에서 2018-04-28 19:38:34

    애들이 떠들고 울수있죠 하지만 부모들이 그걸 그대로 방치하고 심지어 적반하장으로 빼액거리니까 사람들이 없던 혐오가 생기는듯 싶습니다. 적당히 상황을 진정시키려는 노력만 보여도 아직 사람들은 이해해주고 도와주려합니다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2. 쿠쿠촉촉쿠쿠촉촉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11
  • Lv37 [kp] 여자친구와 함께 2018-05-22 16:37:42

    이해해주는걸 당연시여기고 개새끼처럼 굴면 맘충이고

     

    이해해주는걸 감사히 여기고 표현을 하면 선한 사람인것

    1. 아나킨스카이워커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훈훈한 게시판
훈훈한 게시판 사용시 주의하여야 할 사항입니다. (9)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Many惡
2016-03-21
19:14:57
8,882
1,304 시미켄TV) 중요 공지 사항 l 2019.03.29 홍대 커피 이벤트의 건 +6
인기있는 연예인
Lv39 방탄샌즈단(BTS)
2019-03-25
19:45:20
450
1,303 ?? : 이런놈들 때문에 이놈의 나라가 +3 (18)
그 분께서 보고 계셔
Lv39 Type90
2019-03-24
15:11:43
2,158
1,302 소울워커 기부대란 이후 +9 (10)
새내기
Lv37 님프
2019-03-22
00:24:21
1,713
1,300 19살에 아빠가 되고 +5 (17)
그 분께서 보고 계셔
Lv39 Type90
2019-03-17
00:10:13
2,381
1,299 딸아이의 머리카락 기증 +3 (14)
미스터 사탄
Lv38 카스피뉴
2019-03-16
02:28:25
1,413
1,298 lg가 또 +6 (5)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3-13
07:51:23
2,041
1,297 바보 의사 +6 (11)
어그로를 끄는
Lv39 금잔화
2019-03-12
01:28:42
1,676
1,296 디씨의 어느 기특한 고등학생 +7 (27)
카에를 가르쳐본
Lv39 스톤
2019-03-11
10:40:07
1,805
1,295 마트 보안요원 알바 +7 (8)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3-09
12:44:45
2,046
1,294 아이의 새엄마로 지내는게 너무 힘드네요 +17 (30)
검증된 게시자
Lv39 골든보이
2019-03-04
17:29:11
2,995
1,293 엄마라고 하는 사람의 존재 +7 (19)
어그로를 끄는
Lv39 금잔화
2019-02-28
15:37:09
2,350
1,292 아기엄마가 승객들에게 나눠준 선물 +4 (4)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9 Marang
2019-02-27
15:04:57
1,536
1,291 엄마의 첫 문자 +6 (10)
어그로를 끄는
Lv39 금잔화
2019-02-24
02:13:23
2,519
1,290 자살 하려는 군인을 살린 유느님 +12 (24)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2-22
04:53:04
2,611
1,289 파병 갔다 돌아온 엄마 +6 (21)
미스터 사탄
Lv38 카스피뉴
2019-02-21
01:17:12
2,113
1,288 경찰과 싸우던 당산역 취객 +1 (1)
로그인하는 손맛을 즐기는
Lv08 CoCoNaBo
2019-02-20
08:45:14
2,142
1,287 일본에게 백자를 넘길 수 없었던 사람 +8 (13)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2-16
18:28:31
3,706
1,286 비밀번호 - 문현식 +5 (9)
Lv39 가토레이
2019-02-14
15:23:22
1,765
1,285 안중근 의사가 그려진 트럭 +9 (3)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2-10
04:40:37
3,011
1,284 차돌짬뽕에 고기를 넉넉하게 주신 사장님 +12 (7)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2-08
20:36:54
2,742
1,283 친구집에서 1년 동안 밥 얻어먹은 아들 +11 (3)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2-08
20:30:35
2,058
1,279 흔한 아파트 동대표.jpg +7 (11)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9 Marang
2019-01-29
17:33:45
4,334
1,278 떠난 후에 남겨진 것들 +14 (8)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1-28
05:19:07
3,728
1,277 23개월의 싸움 (26)
그 분께서 보고 계셔
Lv39 Type90
2019-01-27
23:26:53
2,860
1,276 저수지에 빠진 승합차 +5 (14)
글을 안보면 눈에 가시가
Lv39 겨울
2019-01-27
13:16:06
2,191
1,275 8100억을 기부한 주윤발 +8 (11)
고급 작성자
Lv39 치트유저
2019-01-26
01:07:19
1,967
1,274 사고로 다리를 절단하게 된 20대 취준생 +14 (41)
미스터 사탄
Lv37 카스피뉴
2019-01-22
20:03:12
3,988
1,273 골목식당 홍탁좌 근황 +7 (2)
게임을 좋아하는
Lv39 꾸라
2019-01-22
20:19:38
2,098
1,272 엘리베이터에 붙은 어린이의 편지 +7 (9)
Lv39 가토레이
2019-01-19
12:28:37
2,301
1,271 차에 낙서해도 부모가 놔뒀던 이유 +8 (16)
계란말이
Lv39 아나킨스카이워커
2019-01-17
18:25:35
2,841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