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 No. 48,894   723 hit   2018-08-11 10:57:56
"물증-진술 다르다" 지적에 당황한 드루킹, 김경수 앞 횡설수설 +11 (3)
  • User No : 3126
  •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6 Marang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001&aid=0010264067

 

김경수와 대질심문 하면서 

 

드루킹은 논리적 허점과 진술번복을 수차례 저지름

 

 

특검 : 오사카 총영사 자리 언제 요구했냐

 

드루킹 :  17년 6월 7일보다 더 늦게 요구했다

 

특검 : 아니 니가 쓴 12월 14일 문건에는 6월 7일이라며?

 

드루킹 : 어? 제가 쓴게 아닙니다, 첨 보는 문건이네요

 

특검 :  ?

 

드루킹 : 아 사실은 실수로 문건에 잘못 쓴거;;

 

 

 

특검 : 16년 11월 9일 매크로 킹크랩 시연뒤 100만원 받았다 했지?

 

드루킹 : (진술 번복) 그런적  없음

 

특검 : ??

 

 

 

 

 

저런 븅신을 데리고 여론전 하는 특검도 참 ㅋㅋㅋㅋㅋ

  • 1
  • Lv08 카이엔 바이스트 새내기 2018-08-11 10:59:14

    뭐 문재인과 청와대 발목잡고 질질끌기는 달성하는 중 아닙니까...에효

     
  • 2
  • Lv38 마요네즈 설빙 특파원 2018-08-11 10:59:44

    저러면 드루킹에 대한 신뢰가 떨어져서 결국 김경수한테 별 피해가 안 가고 끝날 거 같네여

     

    결국 자살한 노회찬만 안 된 것

    1. 연산오계 님이 이 댓글을 응원합니다.
    Re 연산오계 님이 3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3
  • Lv38 연산오계 자유의 날개 2018-08-11 11:02:46

    Re 2. 마요네즈 설빙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ㄹㅇ 저런놈 상대도 못해보고 그런 선택한게 엄청나게 안타깝네여

     
  • 4
  • Lv34 키즈나 아이 열다섯 살 2018-08-11 11:07:08

    애초에 특검까지 할만큼 중대한 사건도 아니였고 

     

    노회찬의원 관련 거짓진술로 신뢰성을 잃었음

     

    정치적 의도를 가지고 시작한 특검이였고

     

    거짓말로 멀쩡한 사람을 자살까지 몰아넣어버렸으니

     

    드루킹과 특검팀 야당새끼들은 이 사태에 책임져야함

     

     

    1. Marang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Re 법학도 님이 7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5
  • Lv07 울펜슈타인 글 좀 읽을 줄 아는 2018-08-11 11:22:07

    노회찬은 이런놈 때문에..

     
  • 6
  • Lv33 K3 소름돋게 해줄게 2018-08-11 11:33:16

    뭐하자는거여

     
  • 7
  • Lv30 법학도 댓글 맛을 본 2018-08-11 11:34:52

    Re 4. 키즈나 아이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책임은 커녕 저어엉이당은 죽은사람 팔아먹기 바쁘고

    자한당은 노무현이랑 엮어서 어떻게든 공격하려고 ㅈㄹ중이니

    이중에 사람새끼가 있긴한건지 의문

     
  • 8
  • Lv38 제갈량 혼자보기 아까워 2018-08-11 11:47:35

    안됐다는 동의하지만 억울하다는 글쎄요..

    1.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9
  • Lv38 로낫테 처음으로 등 뒤를 돌아본 2018-08-11 16:37:18

    안쓰럽다는 감정은 들지만 강연료 고액을 받은 자체가 정치자금법 위반이라서요...

     

    불법이어도 이게 강연료로 정치후원금 받아오는 게 거의 관례처럼 되어있긴한데..(혹은 책을 출판해서 팔던가)

     

    이대로가면 정의당의 위상추락이 확실시되는 상황이었으니까요.. 

     

    꼭 자살말고도 다른 답이 있었겠지만.. 

    Re AkaKnight 님이 10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10
  • Lv38 AkaKnight 새내기 2018-08-12 06:47:39

    Re 9. 로낫테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받은시점엔 국회의원이 아닌때라 상관없지않나요

     
  • 11
  • Lv05 ST네로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8-12 15:38:09

    멀쩡한 사람?

     
새소식
게시판 이용 안내 +2 (13)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白猫
2016-01-31
05:20:56
46,285
49,265 남성혐오단체 '워마드' 청와대 테러 예고...경찰 수사착수 +11
새내기
Lv38 ■이음■
2018-08-18
22:45:15
615
49,263 DJ 서거 9주기 추도식…여야 5당 대표 집결 'DJ정신' 기려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21:57:04
87
49,262 폭염 산불 지진…지구가 인간에 火났다 +1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21:54:04
104
49,261 ‘말컹 해트트릭’ 경남, 포항 원정서 3-0 완승...전북과 7점 차 +2
같이 좀 웃자
Lv38 박근혜
2018-08-18
21:28:53
93
49,260 "여성에게 국가는 없다"…'안희정 무죄' 규탄 시민집회(종합) +9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21:27:06
455
49,259 밀 게놈 지도 13년 노력 끝에 '완성'…식량난 해결 기대 +9 (1)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21:21:05
310
49,258 김지은, 법원 작심비판…"왜 내게는 묻고 안희정에겐 안 묻나" +3
고급 작성자
Lv38 가토레이
2018-08-18
20:27:32
498
49,253 부산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20대 경비원 추락사 +6
Lv38 샐러맨더
2018-08-18
18:31:26
587
49,252 2022대입 정시모집 30%로 늘린다…수능선발 5천400명 늘어날 듯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18:18:04
96
49,251 말할 수 없는 비밀 우울증…내 속은 곪아간다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18:12:03
121
49,249 김상조 공정위원장 “재벌 문제는 총수 2,3세 문제가 아닌 주변 가신의 ... +2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8-18
15:35:45
405
49,248 '연말연초 고용개선' 강조 靑…'고용쇼크'에 "원인 분석부터"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8-18
15:33:12
90
49,247 저출산 고민 중국서 '자녀 2명 안낳으면 과세' 제안 등장 +6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8-18
15:26:28
495
49,246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오늘 거리로 모인다 +15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8-18
15:14:28
735
49,245 [사실은] 靑 인용한 '개 식용 여론조사'…"질문도 해석도 왜곡" +2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8-18
15:13:00
236
49,244 “문 대통령의 발언, 미국 화나게 만들 것” +1 (1)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8-18
15:09:43
464
49,243 ‘전설의 족장’19호 태풍 ‘솔릭’한반도 오나…한·일 예측 엇갈려 +1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8 CardCaptor
2018-08-18
15:04:54
181
49,242 선동렬 감독, “오지환 논란 있지만 金따면 괜찮을 것” +2 (1)
과몰입 조심
Lv38 얀데레 조무사
2018-08-18
14:45:53
270
49,241 [취재파일] 불완전한 학종…'공정한 수능'이라는 더 위험한 신화 +2
내 흔적을 없앤
Lv29 적폐안경 모네양
2018-08-18
13:06:36
288
49,240 "피고인들 군대가라" 스무살 절도범 2명에 형량 낮춰준 판사 +7
싫어요
Lv38 잘생겨서번호따임
2018-08-18
13:02:58
727
49,239 현직 경찰이 흉기로 시민 위협…신고받고도 방치 +1
고급 작성자
Lv38 치트유저
2018-08-18
12:50:09
231
49,238 '노조와해 의혹' 옛 삼성 미전실 부사장 구속영장 기각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6 Marang
2018-08-18
11:16:27
112
49,237 김경수 구속영장 기각…"드루킹 공모여부 다툼 여지" +2 (1)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08:45:05
381
49,236 美신문 350곳, 트럼프 反언론 비판사설…"언론인은 敵이 아니다" +2
특파원
Lv38 건설회사 아가씨
2018-08-18
08:40:16
307
49,235 폭염 주춤, 되돌아올 열기도 막을까? 열돔 깨뜨린 한기 +4
전문 카운슬러
Lv38 야한꿈꾸는누운G
2018-08-18
08:32:11
396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