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 No. 51,828   325 hit   2018-10-12 09:17:21
[팩트체크] 박근혜 정부 때는 '가짜뉴스 대책' 없었다? +8
  • User No : 1359
  • 열다섯 살
    Lv34 키즈나 아이
  • 1
  • Lv36 Marang 게임에 관심이 있는 2018-10-12 09:30:05

    요즘은 인터넷으로 좀만 찾아도 금방 다나오는데

     

    금방 들킬 거짓말을 왜 하는거지?

    Re 김시라 님이 2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Re 시체감별사 님이 3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 2
  • Lv08 김시라 새내기 2018-10-12 09:46:35

    Re 1. Marang (클릭하면 이동)

    이번에 한겨례가 보도한 뉴스에 따르면 "양이 질을 결정한다."라고 생각하더라구요.

     
  • 3
  • Lv34 시체감별사 관심분야가 다양한 2018-10-12 09:48:37

    Re 1. Marang (클릭하면 이동)

    확증편향이라는 게 있기 때문이죠. 자신의 편견에 부합되는 뉴스는 팩트체크 없이 믿어버리고, 설령 팩트를 들이밀어도 쉬쉬하는 게 고작이라... 배페도 여기에서 자유롭다고 장담하기...

     
  • 4
  • Lv34 시체감별사 관심분야가 다양한 2018-10-12 09:50:05

    쉽게 말하자면 설령 그게 가짜뉴스라도 진짜이길 바라는 사람이 있습니다.

     
  • 5
  • Lv36 Marang 게임에 관심이 있는 2018-10-12 10:07:05

    누구나 어느정도 편향적인 정치관이 있을테니 그렇다 치는데

     

    저렇게 대놓고 거짓말하는게 이해가 안갑니다.

     

     

    사람들이 가짜뉴스라는걸 알면 배신감이 들고 자신에 대한 신뢰도도 점점 떨어지잖아요

     

    그냥 당장 앞만 보고 행동을 하는건지, 저런 짓을 해도 자칭 보수 지지자들은 무조건 믿고 따르는건지..

    Re 늙이 님이 6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Re 시체감별사 님이 7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 6
  • Lv04 늙이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10-12 10:57:44

    Re 5. Marang (클릭하면 이동)

    가짜뉴스임을 잘 믿지도 않고, 빼도박도 못하게 가짜임이 밝혀져도 두둔하니까요. 사람 마음이 묘해서 일단 신념을 갖게 되면 그에 반하는 사실이나 상황이 나타나도 내가 틀렸구나 인정하는게 아니라 스스로 상황을 합리화하려고 합니다. 배신감을 느껴 지지를 철회하는게 아니라 오히려 '정치 하다보면 그럴 수도 있다'고 두둔하며 필요악으로 합리화하고, 따라서 그 정당을 지지한 나도 옳은 판단을 한 것으로 결정하는거죠. 정당이 옳은게 중요한게 아닙니다, 내가 옳은게 중요한거지.

     
  • 7
  • Lv34 시체감별사 관심분야가 다양한 2018-10-12 13:01:29

    Re 5. Marang (클릭하면 이동)

    그런 사람들이 있는데요. 서로 상반되는 내용의 기사라도 자신이 싫어하는 대상을 저격하거나, 자신이 좋아하는 대상을 찬양하는 내용이면 둘 다 믿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 8
  • Lv02 배패하는zun원이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10-14 22:42:55

    애초에그시절은 언론대부분이 가짜뉴스를 퍼뜨리고있었는데뭐..

     
새소식
게시판 이용 안내 (2019.2.18 수정) +3 (14)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白猫
2016-01-31
05:20:56
63,973
67,139 中외교부 미국에 "G20서 홍콩문제 꺼내지말라" 경고 +17
고급 작성자
Lv40 치트유저
11:37:27 228
67,138 서울서도 '갭 투자' 파산…'폭탄' 떠맡는 세입자들 +5
운영자 없을 때 달린다
Lv40 한국음식 싫어
11:32:52 192
67,137 싸이 거짓해명논란+양현석 YG 성접대 의혹, 한계 달한 선긋기? +1
댓글러들이여 찬양하라
Lv40 KRIZARID
11:30:47 130
67,136 양육비 청구소송, 상대방 동의 없이도 주소·근무지 조회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11:29:36 52
67,135 지구온난화로 에너지 사용 늘어 온실가스 배출 늘리는 악순환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11:25:37 25
67,133 삼척 찾은 한국당..파출소 마당 고급 의자 적절했나 +3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9 Marang
11:11:31 132
67,131 伊 밀라노·코르티나 담페초 2026년 동계올림픽 개최 확정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10:15:02 59
67,130 다양성 존중 vs 비만의 일반화..플러스 사이즈 마네킹 논란 +11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10:10:24 253
67,128 초·중·고 135곳 신입생 '0'…대학 38곳 2년 뒤 문 닫을 처지 +3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09:36:04 202
67,127 광화문 대한애국당 천막, 격렬 저항 속 40여일만에 철거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09:30:51 51
67,125 여름철 에너지 과소비의 주범, 개문냉방 영업 +4
내 흔적을 없앤
Lv29 야한거장르좀가림
09:20:02 161
67,123 황교안 아들 채용 논란에···또 나온 '문준용 프리패스' +5
열다섯 살
Lv39 키즈나 아이
09:14:15 237
67,122 황교안, 성적 낮춰 말한 건 거짓말 아니다?…또 반발 불러 +2
열다섯 살
Lv39 키즈나 아이
09:05:35 131
67,121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된 신재생에너지로의 전환
내 흔적을 없앤
Lv29 야한거장르좀가림
09:03:05 35
67,120 뉴욕, 청정에너지 100% 기후법안 통과 시킨다 +3
내 흔적을 없앤
Lv29 야한거장르좀가림
08:57:28 107
67,116 박물관·미술관 186곳 더 짓는다…이용률 30% 목표 +6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01:43:25 253
67,115 이총리 "경제활력 위해 추경 필요…늦어도 7월 집행돼야" +2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2019-06-24
23:56:01
271
67,114 국토 17%에 한국인 92% 몰려산다…작년 개발허가 경기도 1위
특파원
Lv40 건설회사 아가씨
2019-06-24
23:54:08
216
67,113 황교안 아들, KT 임원면접 '올A'..10개월만에 법무실行 +4 (2)
고급 작성자
Lv40 치트유저
2019-06-24
22:47:20
581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