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받는 게시판
  • No. 6,649   3,233 hit   2018-07-21 10:26:14
그 종교를 없애야 하는 이유 +21 (1)
  • User No : 168
  •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8 Type90

 

 

준법하면 페널티

책벌레의 하극상
  • 1
  • Lv08 딸둘아빠Tik 새내기 2018-07-21 10:36:44

    사이비가 또..

     
  • 3
  • Lv06 냐김쇗데 어그로를 끄는 2018-07-21 11:33:36

    대체복무를 중동에서 시키면 안되나

     
  • 4
  • Lv38 하늘두더지 포커 매니아 2018-07-21 12:06:29

    병신집단

     
  • 5
  • Lv01 DOCOMO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7-21 12:19:21

    진짜 이나라는 병으로 인한 병역면제자랑 군필자만 투표권 주면 안되나

     

    너무 세상이 대책없게 흘러가네

     
  • 6
  • Lv20 K3 소름돋게 해줄게 2018-07-21 12:20:58

    회사 이사갔는데 건물 맨 윗층에 저것들 있던데 ㅅㅂ 

     
  • 7
  • Lv38 퍼스나콘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2018-07-21 12:44:51

    사이비새끼들 

     
  • 8
  • Lv29 Deepdark판타지 열받는 일이 생겼어 2018-07-21 14:03:47

    어릴때부터 고등학교 까지 여호와의 증인에 다녔었습니다 

    지금은 그 종교와 제가 맞지 않다고 생각해서 안다니고 있습니다만은 

    저로선 저 기사자체가 이해가 안되네요 

     

    저종교는 알고있으면서 행한것에 대해 엄격한 편입니다

     

    그저 알고있다고만해서 엄격하기보단

     

    침례라고 하는 세례를 받았느냐 안받았느냐 를 기준으로 알고했다 모르고했다의 기준이 나뉘는거죠 

    즉 침례를 받냐안받냐가 쉽게 말해 견습생이냐 종교인이냐의 분류가 되죠 

    배교자로서 제명이 되었다는 문장을 봤을때 저는 저 분이 침례를 받은 사람이란걸 추측할수있습니다 

     

    이 종교도 교회와 마찬가지로 일주일에 2세차례에 걸쳐서 종교모임을 가지고 

    그 모임에서는 흔히 논란이 되고있는 수혈 집총거부 어떻게 기독교와 다른지  등 다수의 사례를 왜 이 종교에서 금지 시키는지 알려주죠  

    적어도 일년에 두세번 은 다루어지는 주제이며 침례를 받은 사람이 라면 당여히 알아야할 기본적인 종교지식입니다 

     

    어머니 아버지도 여호와의 증인이라면 저처럼 어린시절부터 모임에 참석한것같은데 

    20살 가까이 지속적으로 참여해오면서 그런 금지사항에 대해 몰랐다는건 말이 안되는 상황이구요

    본인이 그런종교에 금지사항에 대해 납득하지 못하겠으면 침례를 받지 말았어야죠

     

    본인이 깊게 생각안하고 무조건 남들한다고 따라하다

    정작 선택의 기로에서 자신이 종교를 버린것을 왜 종교의 문제로 몰아가는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부모 친척과 대화 단절이라고 써있는부분

    종교내에서 배교자와 말섞지 말라거나 척을지라고 하는 사람도 교리도 없습니다

    저만 같아도 어머니는 굉장히 아쉬워 하시지머 그렇다고얘서 저랑 연을 끊은것도 아니구요 

    동네에서 다니다가  종교모임 나갔을때 보던 사람들 보면 안부물어보고 차한잔하면서 웃고 떠들고 

    일반 적으로 만나는 사람과 다를거 없이 이야기 합니다 

    그사람들이 절 멸시하거나 무시하거나 하는 행위도 없고요 

     

    대화 단절된것은 그저 저집안의 특수성일 뿐입니다 

    저 기사에서처럼 저종교를 가진 모든 집안이 일원중 한명이 군대에 갔다고 해서 

    그사람을 철 저히 왕따시키는 일은 없어요 

     

    물론 침례를 받고 군대를 다녀온것은 본인이 종교를 떠나겠다는 선택을 한것이니 

    그후에 종교집회에 참석하지못하는것은 당연한거구요 

     

    본인이 신중히 생각하고 좀 약았다 생각할수있지만 

    군대를 다녀온후 종교활동을 제개하면서 침례를 받았다면 아무문제 없었을것을,,,,,, 섣부를 본인의 판단에 의한 결과를 왜 종교만의 책임으로 모는지 모르겠습니다

    Re lliilli 님이 17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 9
  • Lv29 Deepdark판타지 열받는 일이 생겼어 2018-07-21 14:15:36

    추가로 대학에 가는것을 만류한다고 하는 내용이 기사에 있던데요,,,,,

    참 ,,, 저기사를 쓰기위해 불러낸 종교임이,누군지 궁금할 따름입니다 

    대다수의 젊은 여즘 들은 대학교에 입하하면 소수 종교적으로 더 성장 혹은 헌신 하고 싶은 사람들은 종교내에있는 교육봉사 기관에 들어갈수있습니다 

     

    그리고 제명이 안된다는 글이있던데  사실은 반대입니다 

    제명은 안될수가 없죠 하지만 대화를 하지 말라거나 철저히 배척하란 말은 하지 않습니다 

     

    절에서 조차 술 여자 고기를 멀리하라하며 해당문제가 일어나면 그 중을 퍄계합니다

     

    불교에서 술 여자 고기 가 여증에겐 집총 수혈같은 문제 입니다  

    Re 늙이 님이 12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Re 메스암페타민 님이 18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 10
  • Lv33 부끄사 새내기 2018-07-21 14:28:13

    적폐들

     
  • 11
  • Lv38 빛당태 느낌 주는 방법을 아는 2018-07-21 14:31:56

    여호와의 증인은 다른 걸 다 떠나서 수술과 수혈에 관련된 내용이 너무 충격적이어서

    인간과 인간사회를 위한 종교는 아니구나라는 것을 깨달음

    1. sv-98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12
  • Lv04 늙이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7-21 15:19:31

    Re 9. Deepdark판타지 (클릭하면 이동)

    말씀하시고자 하는 기사의 모순점은 잘 알겠습니다만, 불교의 술, 여자와 집총, 수혈을 같은 선 상에 놓기는 어렵다 생각이 듭니다. 타 종교의 계율에 사람들이 관대한 것은 그 계율이 사회의 일반적 통념이나 법률을 크게 깨뜨리지 않는 선에서 만들어져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집총거부나 수혈은 그렇지가 않습니다. 집총 거부로 인한 군복무 거부는 법률에 정면으로 도전하는 행태이고, 이에 대한 대체 복무를 요구하면서 내 입맛대로 그 조건을 구성하겠다는 것도 어불성설입니다. 한편 수혈의 경우에는 내 목숨 내가 정하는 것이다 여기실지 모르지만 그런 경우라면 사회 전반에 퍼져있는 일반적인 의료 인프라를 사용하는 대신 폐쇄적인 사회를 구성하고 의료 인프라도 직접 마련하는게 옳지 않겠습니까? 수혈보다는 죽음을 선택하겠다는게 여증의 신념이라면 대부분의 응급의학 의사들은 어떠한 상황에서라도 눈 앞의 생명을 구해내야한다는 신념을 갖고 있지 않을까요?

     
  • 13
  • Lv38 빵집매니아 기타나 칠까 2018-07-21 15:34:52

    술 여자 고기 = 집총 수혈 ???????????????????????????

     
  • 14
  • Lv29 코키아 새내기 2018-07-21 16:40:57

    가족과의 대화는 왜 지들이 차단하지

     
  • 15
  • Lv38 sv-98 중급 작성자 2018-07-21 17:04:45

    불법이 교리라고 자랑하나

     
  • 16
  • Lv38 퍼스나콘 스트레이트 플러쉬 브레이커 2018-07-21 17:17:32

    심지어 비살생이 교리인 불교는 국가적위기상황일땐 그런거 없다 

     
  • 17
  • Lv03 lliilli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7-21 17:58:46

    Re 8. Deepdark판타지 (클릭하면 이동)

    짜잔. 그 종교 적폐 등장!

     
  • 18
  • Lv38 메스암페타민 여자친구와 함께 2018-07-21 18:05:46

    Re 9. Deepdark판타지 (클릭하면 이동)

    대한민국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살아가는데 법률적으로 강제되는 요소인가

    술 여자 고기 - X (욕구 절제의 영역)

    집총 - O (병역의 의무)

    수혈 - 🔺(의사들의 직업윤리)

     

     

     

    절대, 네이버 같은 선상엔 놓여선 안되는 요소들이라고 생각이 되어서 잘못 비교하신 듯 합니다.

    Re 메스암페타민 님이 19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
     
  • 19
  • Lv38 메스암페타민 여자친구와 함께 2018-07-21 18:07:03

    Re 18. 메스암페타민 (클릭하면 이동)

    생각해보니 수혈관련 썰 인터넷에서 본 거 생각하면 법률에 의해 처벌 받을 수 있겠네요. 세모가 아니라 동그라미인듯

     
  • 20
  • Lv38 성검팬더 전문 카운슬러 2018-07-21 19:08:08

    여증은 병역기피만해도 답 없음

     

    한국에 살면서 져야 할 의무는 지지 않고 권리 혜택은 누리려고 하는 무정부주의자들

     
  • 21
  • Lv10 호넷 프리보드 스타터 2018-07-21 21:07:40

    조선때 천주교 박해했던 것처럼 정부에서 저 종교를 조질 수 없나

     
열받는 게시판
열받는 게시판 사용시 주의하여야 할 사항입니다. (14)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Many惡
2016-03-21
19:06:36
45,624
8,149 대도서관 지각 논란 +2
검증된 게시자
Lv40 골든보이
07:28:52 38
8,148 하이브원작자 김규삼작가 아버님 수사진행건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5 울피
02:57:06 335
8,147 성평등 소모임 활동 지원 공고
새내기
Lv40 Night_Watch
02:35:44 298
8,146 트위터에서 흔히 볼수 있는 병신 +8
새내기
Lv38 앤냉
2019-04-25
23:25:56
749
8,145 아이의 고민을 가볍게 여긴 부모 +10
포커 좀 그만해
Lv40 위풍당당
2019-04-25
15:36:59
1,610
8,144 우리 아빠들도 다 강간 한번씩은 해봤을거라 생각해 +33 (4)
어그로를 끄는
Lv40 금잔화
2019-04-25
14:17:15
1,538
8,143 식당 진상 +22 (7)
글자취를 감추고 싶은
Lv40 나드람
2019-04-25
09:07:12
1,891
8,142 아니라고! +33 (3)
포커 좀 그만해
Lv40 위풍당당
2019-04-25
08:05:55
1,722
8,141 아줌마라고 부르면 신고 +16 (2)
고급 작성자
Lv40 치트유저
2019-04-24
18:11:57
1,801
8,140 군대 가고 싶다는 사람들 +45 (13)
글자취를 감추고 싶은
Lv40 나드람
2019-04-23
20:57:54
3,279
8,136 선풍기 1대로 에어컨 효과 내는법 +34 (23)
배페가 아파요
Lv40 묘조
2019-04-23
17:55:14
3,653
8,135 10대女에 2개월간 100여 차례 성매매 강요한 커플 '실형' +9 (5)
글자취를 감추고 싶은
Lv40 나드람
2019-04-23
17:45:00
1,742
8,134 한국 비하한 우크라이나 TV 프로 +2
미스터 사탄
Lv38 카스피뉴
2019-04-23
14:17:02
1,326
8,133 예쁘다의 의미 +26 (4)
글자취를 감추고 싶은
Lv40 나드람
2019-04-23
14:01:26
2,087
8,132 오늘의 동조선일보 +11
타이틀 브레이커
Lv39 Anastasios
2019-04-23
07:13:18
1,776
8,131 4월 21일자 이라크 소식 +13 (1)
새내기
Lv38 앤냉
2019-04-23
02:27:08
1,736
8,130 녹화중단된 역사저널 그날 +9 (3)
미스터 사탄
Lv38 카스피뉴
2019-04-22
20:02:45
2,108
8,129 스팸 도마와 빡대가리 +23 (2)
글 쓰는 재미가 나는
Lv25 시드
2019-04-22
18:54:09
2,042
8,128 혐)벨기에와 콩고 +9
고급 작성자
Lv40 치트유저
2019-04-22
18:52:20
1,511
8,127 또라이 같은 신규가 들어왔어요 +55 (13)
댓글러들이여 찬양하라
Lv40 KRIZARID
2019-04-22
14:44:31
2,465
8,126 부산 사투리 자제하라고 하던 과대 후기 +68 (14)
댓글러들이여 찬양하라
Lv40 KRIZARID
2019-04-22
12:52:29
2,870
8,125 새 여단장 부임에 그곳 반응 +24 (3)
지성인
Lv40 심심이
2019-04-22
13:23:57
1,516
8,123 6.25 전쟁 전사자 추모비 +23 (8)
새내기
Lv38 앤냉
2019-04-21
12:40:30
2,577
8,122 이준석 근황 +17
새내기
Lv38 앤냉
2019-04-21
12:38:49
2,196
8,121 윤일병 사건 가해자 근황 +13
Lv40 샐러맨더
2019-04-21
00:56:58
2,284
8,120 아니 니가 막아야 한다니까? 어? +11 (1)
포카드 브레이커
Lv40 鷺澤文香
2019-04-20
22:12:31
2,541
8,119 불법촬영물 공유하는 기자들 단톡방 +6
고급 작성자
Lv40 치트유저
2019-04-20
08:40:23
2,630
8,117 러시아, 우크라이나 여성들이 이쁜 이유 +38 (5)
여자친구와 함께
Lv40 나드람
2019-04-19
14:17:19
4,419
8,116 입마개 반대운동 +25 (9)
여자친구와 함께
Lv40 나드람
2019-04-19
22:47:27
2,084
8,115 마스크 벗은 진주 살인범 안인득, 목소리 커지며 "나도 억울" +27 (1)
자유의 날개
Lv40 몽상향
2019-04-19
17:35:48
2,074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