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게시판
  • No. 58,553   3,292 hit   2018-02-14 14:28:17
절망적인 현실이 행복해진 일본의 젊은이들 +24 (3)
  • User No : 2686
  • 배페봇
    Lv30 카스피뉴

순덕이                        
  • 1
  • Lv14 보리차 새내기 2018-02-14 14:30:12

    보통 저러면 우울증으로 이어지지 않나

    Re NiKEL 님이 3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Re 엄격근엄진지 님이 20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Re 재시작 대사치 님이 24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2
  • Lv02 김윯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2-14 14:36:48

    제가 지금 저 상태입니다

     
  • 3
  • Lv36 NiKEL 새내기 2018-02-14 14:41:06

    Re 1. 보리차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심인성으로 우울증으로 이어지는건 사회풍조와 자신의 현실의 괴리에서 오는경우가 많은데

    일본은 저게 사회풍조라서요

    모두가 진급이 중요하다고 생각하지도 졸라잘살아야 한다고 생각하지도 않는데 자기도 그렇게 생각한다고 우울증이 올이유가...

     
  • 4
  • Lv04 Blowin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2-14 14:41:10

    저도 이 상태랑 비슷한거 같음 

     
  • 5
  • Lv08 주누리 새내기 2018-02-14 14:43:33

    굳이 자기가 행복하다고 만족하는데 주변에서 그것을 절망이니 희망이니 판단한다는게 마음에 안드네요

     

    저도 1마일 삶을 살고있는데 그냥 퇴근하고 게임 새벽1시까지 달리는게 좋고

     

    가끔 주말에 보고싶은 친구만 만나는것도 좋고

     

    주말에 빨래 다 해놓고 낮잠 푹자는것도 행복하고 그러한데 왜 굳이 결혼이니 승진이니 그런걸로판단하는지 모르겠음

     

    결혼하면 저중에 하나는 포기해야될텐데

     
  • 6
  • Lv25 피자빌런 하루종일 2018-02-14 14:53:05

    나도 좀 이 상태인데..

     
  • 7
  • Lv38 설연휴잘보내요 눈팅하고 있는 2018-02-14 14:53:20

    저도 저상태인데

    다른사람들이 비교해대는거 말고는

    조금 편하긴함..

    다들 같은상황이면 정말로 만족도는 더 오를거같네요

     
  • 8
  • Lv08 에닐 새내기 2018-02-14 15:04:04

    울어봤자 아무것도 달라질 게 없으니 억지로 웃는듯

     
  • 9
  • Lv11 박음질   2018-02-14 15:05:46

    저도 저런 상태인데 주변 사람들이 이해를 못 해줘서 좀 충돌이 일어나긴 함

     
  • 10
  • Lv10 Dess 격겜 유머는 다른 곳에서 2018-02-14 15:08:08

    애초에 연애의 필요성과 승진욕구 지표를 보여준 다음에 요즘 젊은애들은 절망속에서살고있다 라는거자체가 웃김

    행복이라는건 사람마다 다른거고 승진안하고 연애안하면 무슨 인생종치는거도아니고

    자기들 멋대로 기준세워놓고 요즘애들은 이거에 별로 열정이없는듯 이미 다포기한거같음ㅅㄱ같은 그냥 꼰대마인드로밖에안보임

     

    내가 행복한지 불행한지는 나 자신밖에모르는거고 저런 잣대를 가져와서 판단하는건 어불성설임

    게다가 조사대상도 600명이고

    1. klapaucius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11
  • Lv04 바보손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2-14 15:10:19

    먹고사는거 문제없을정도에 노후까지 걱정없다면 행복할법도 한데 그정도로 일본이 안정적인 편인건지...

     
  • 12
  • Lv10 새새끼 새내기 2018-02-14 15:36:18

    내 행복을 남이 정하는것도 웃김

     
  • 13
  • Lv33 Nepu 글 좀 읽을 줄 아는 2018-02-14 15:37:05

    누가 내 사생활 사찰했나

     
  • 14
  • Lv34 베르다드 인기가 느껴지는 2018-02-14 16:00:27

    이미 한국도 저상태에 진입중이고

    구인난도 점점 심해질겁니다.

    그런데도 아직도 기업들은 정신을 못차리고

    싼임금에 일해줄 고급 인력만 찾고있죠.

    한국은 기본적으로 노동(그것이 육체노동이던 사무직의 정신적노동이던

    혹은 서비스직의 멘탈노동이던 상관없이)에 대해

    대가를 주는것이 너무 박합니다.

    막말로 한달정도 밀리는것가지고 뭘그래

    라는 인식이 팽배해있고

    심지어 돈을 주는것 자체를 아까워하죠.

    그래서 프리랜서 하면서 정말 힘든게

    당연히 정당한 돈을 받아야할 노동을 했고

    사전에 미리 얼마이다라고 말했고

    서로 합의 하여서 일했음에도 불구하고

    임금을 지불해줘야할 이유를 설득해야하는 현실과

    동시에 일어나는 어떻게든 임금을 주지 않기위해

    증거를 인멸하려하는 클라이언트의 카운터를 날리기위해

    내가 일했었다는 증거를 정확하게 남겨야하는

    심리싸움이 진짜 매번 힘들게 합니다.

    조만간 한국도 기업들이 사람한명 없어서

    빼액~ 대는 현실이 올겁니다.

    아니 이미 오고있어요.

    지금 구직 사이트들 보면 간혹 구인광고를 올렸음에도

    한명정도 신청하는 광고들이 꽤 있습니다.

    게다가 그 한명이 맘에 안들었는지 다시올려놓으면

    아무도 지원안하는 현상도 일어나고요.

    Re 안철수 님이 15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15
  • Lv37 안철수 격겜 유머는 다른 곳에서 2018-02-14 16:35:50

    Re 14. 베르다드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구직 사이트에 늘 구인 올라오는 기업은 대개 일하기 뭣같은 환경이라 구직자가 금방 때려치는 곳이죠. 저는 출퇴근 거리가 30키로정도는 되서 1마일족이라고 하긴 그렇지만 그거 제외하고서는 완전 똑같이 살고 있습니다.

    가족들한테도 혼자산다고 말햇습니다  누나들은 다 이해해줬고 어머니도 이해하셨어요. 아버지는 절대 결혼해서 애낳고 살아야 한다고 하지만 제거 안한다고 하는데

    뭐 방법이 있을까요? 늘 하는 말이 늙어서 어쩔거냐고 하는데 요즘 노년에 자식한테 

    기대서 사는 사람이 있냐고 어짜피 늙어 죽을때까지 일하다 죽는건 마찬가지라고 

    늘 말합니다.

     
  • 16
  • Lv37 열받는 2018-02-14 16:56:36

    저도 저런 기분인데,

    왜 저는 우울증에 걸렸을까요.

    1. 카스피뉴 님이 이 댓글을 응원합니다.
     
  • 17
  • Lv13 덩뚜 글 좀 읽을 줄 아는 2018-02-14 17:22:46

    일본에서 살면서 친구들과 이야기해보면 저 얘기가 정말 공감갑니다

     

    한국친구들은 그래도 꿈이나 목표를 찾거나 없으면 그것에 대해서 고민하고 한탄하거나 하는데

     

    일본 친구들은 특별한 목표나 꿈이 없거나 굉장히 소소하고 큰 비전없이 사는게

     

    당연한듯이 말해서 많이 놀랐어요 

     
  • 18
  • Lv04 늙이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2-14 17:30:05

    행복이 정의하는 게 달라진 것이지, 절망도 희망도 없다 어쩌고는 이전 세대의 판단일 뿐임. 이전 세대가 고향과 가업을 버리고 도시로 상경하여 회사에 취직해 닭장 같은 집에서 획일적인 삶을 살더라도 행복을 느꼈다면 그건 그 시대의 행복이 이전 시대와는 달랐기 때문인거고. 아마 더 전 세대들은 마찮가지로 이전 세대의 삶을 보며 의문을 느끼고 나름대로 동정하거나 비판했을겁니다, 연구나 글로 남기지 않았을 뿐이지.

     
  • 19
  • Lv01 네오티스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2-14 17:48:41

    행복은 개인이 추구하는 기준이 다 다르니까.

     

    본인이 행복하다고 생각한다면 별상관 없을듯.

     

    하지만 지금 당장 행복하다고 느낄지라도

     

    저런 현실을 계속 반복하면 결국 발전이 없어서 

     

    나중에는 한계가 오기 마련이기때문에

     

    불만족으로 이어지고 불행하다로 이어질수도 있을듯...

     

     
  • 20
  • Lv11 엄격근엄진지 급성 심근 경색 진단 2018-02-14 17:50:10

    Re 1. 보리차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다들 안그런데 나만 저런 상황 같으면 우울할 수도 있겠으나 

    다수가 다같이 같은 처지면 오히려 편해지지 않을까여

     
  • 21
  • Lv37 AV이루칸 글 좀 읽을 줄 아는 2018-02-14 18:01:17

    자신이 가지지 못한걸 떠올릴때 불행한거죠. 가질 생각이 없으면 고통스럽진 않습니다. 결혼. 고급차. 지위. 

    1. 설램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 22
  • Lv31 스맙 열받는 2018-02-14 19:02:27

    한국의 미래?

     
  • 23
  • Lv38 순수 급성 심근 경색 진단 2018-02-14 20:18:18

    한국도 만만치않은 상황인거같은데

     
  • 24
  • Lv36 재시작 대사치 사용설명서를 읽어본 2018-02-14 23:59:20

    Re 1. 보리차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보통 우울증은 상대적 박탈감에서 기인하는 경우가 많은데,

    저 경우는 자기 자신 처지나 주변 사람들이나 별반 차이가 없기 때문에

    오히려 위안이 될 가능성이 높죠.

     
기타 게시판
게시물 관리 기준 (13)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白猫
2016-02-09
12:33:33
69,723
게임관련 게시물들은 게임 게시판쪽에 작성해주시기 바랍니다. +32 (39)
배틀페이지 운영자
Lv12 에스퍼
2016-06-18
09:44:28
57,970
[식약처] 발암물질 의심 고혈압약 추가 59종 +6 (4)
게임에 관심이 있는
Lv36 Marang
2018-08-06
18:29:15
2,027
71,080 메밀 +3 (3)
중급 작성자
Lv37 나드람
09:24:32 75
71,079 오늘자 장도리 +2
중급 작성자
Lv37 나드람
09:21:58 98
71,078 톰과 제리 - 불만거리
중급 작성자
Lv37 나드람
09:21:37 17
71,077 WWE 랜디 오튼 타이탄트론
중급 작성자
Lv37 나드람
09:20:50 17
71,076 올해38세 누나 애교.gif +1 (1)
스무 살
Lv38 규리
08:51:37 430
71,075 나이 들어보인다는 완곡한 표현 +7 (1)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8 Type90
07:27:44 1,119
71,074 멕시코의 공동주택 +8 (1)
미스터 사탄
Lv34 카스피뉴
06:11:10 1,179
71,073 [스팀] Movavi Video Suite 17 90%할인 +1 (2)
새내기
Lv36 Night_Watch
04:23:49 362
71,072 Nvidia RTX 2000 시리즈 공식 가격 +12
플보 리젠율 왜 이래
Lv38 미국산소갈비
03:34:12 994
71,071 게이브 뉴웰 오늘 모습 +3
새내기
Lv11 님프
02:49:40 1,021
71,070 트레이닝 저지 입은 아이돌 +2
자유의 날개
Lv11 공포의핵철권
02:26:20 1,218
71,069 크루아상 만들기 +3
인공지능 로보트
Lv38 인공지능 미사일
01:55:36 435
71,067 쌍팔년도 +7 (1)
새내기
Lv38 아옳옳옳
01:38:10 1,287
71,066 발레리안 천개 행성의 도시에 등장하는 엑스트라 로봇들 +3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6 앤냉
00:53:09 1,060
71,065 재롱부리는 우주소녀 설아 (1)
스무 살
Lv38 규리
00:47:09 584
71,064 [토비라마] 동창이 직장상사가 된 만화 +20 (1)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8 Type90
00:24:12 1,318
71,063 [럽라]짤 +2 (4)
그 분께서 보고 계셔
Lv38 Lasik
00:14:02 119
71,061 밑에 "격투게임중에서 가장 좋아하는 OST " 를 보고 +6 (5)
풀하우스 브레이커
Lv37 Wing00
2018-08-20
23:59:44
667
71,060 서울우유 유리병 쓰던 시절 +8
미스터 사탄
Lv34 카스피뉴
2018-08-20
23:48:30
1,854
71,059 vs 고흐 2단계 +8 (4)
Lv38 運金
2018-08-20
23:26:11
1,275
71,058 이름 : 엔리케 에르난데스 / 키 : 180CM +1 (1)
미스터 사탄
Lv34 카스피뉴
2018-08-20
23:26:06
896
71,057 용자돈까스 1500원 +13
미스터 사탄
Lv34 카스피뉴
2018-08-20
23:22:28
1,886
71,056 동생을 팔아 재능을 얻은 형 +21 (12)
미스터 사탄
Lv34 카스피뉴
2018-08-20
22:43:48
2,421
71,055 '톰 클랜시의 잭 라이언' 시즌1 트레일러 +7
새내기
Lv38 ■이음■
2018-08-20
22:26:47
414
71,054 데이트 폭력 애니메이션.gif +12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8 Type90
2018-08-20
22:13:01
1,948
71,053 동일노동 동일임금 +7
새내기
Lv11 님프
2018-08-20
22:10:24
1,536
71,052 유희열의 스케치북)바이브&벤
스무 살
Lv38 규리
2018-08-20
22:06:22
143
71,051 벤 - 미워도 다시 한번 +2
스무 살
Lv38 규리
2018-08-20
22:02:03
151
71,050 동방프로젝트 근황.gif +6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8 Type90
2018-08-20
21:59:35
1,288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