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게시판
  • No. 60,660   2,335 hit   2018-03-13 21:23:10
알고보면 386(486) 세대를 엄청나게 비판하는 영화 +7 (3)
  • User No : 2686
  • 배페봇
    Lv31 카스피뉴

 

 

 

2011년 개봉작 "써니"

 

 

 

 

 

 

 

 

 

 

 

 

1.jpg

 

 

80년대 시위 현장을 웃긴 장면으로 바꿔 

일부 386(486) 세대와 운동권이었던 사람들에게 

"80년대를 희화화했다."라며 강한 비판을 받았던 장면이다.

 

 

 

 

 

 

 

 

 

 

 

 

 

 

2.jpg

 

 

운동권이었던 나미의 오빠가 잠적하기 전에 

잠시 집에 들러 자신 때문에 울부짖는 어머니에게 소식을 전하고

동생이었던 나미에게도 몇 마디 말을 해주는 장면인데 

이때 나미에게 나미의 오빠가 해줬던 말이 의미심장하다.

 

 

 "이 오빠는 민주주의와 이 땅의 노동자들을 위해서 한 목숨 바치기로 했어"

 

 

 

 

 

 

 

 

 

 

 

 

 

 

3.jpg

 

 

얼마 후 나미의 오빠는 수척해진 모습으로 집으로 돌아와 

나미와 가족들 앞에서 울부짖게 되는데

자신은 남산으로 끌려가 끔찍한 고문을 당했고 

결국 자신의 운동권 동지들(친구들)을 밀고해 풀려났다고 말한다.

 

 

"나는 개놈입니다. 아버지..."

 

 

 

 

 

 

 

 

 

 

 

 

 

 

4.jpg

 

 

이 장면은 강형철 감독이 386(486) 세대에게 보내는 결정타 장면이다.

운동권이었던 나미의 오빠는 시간이 흐른 뒤 아이러니하게도

외국인 노동자들을 부려먹는 악덕 업주가 되었다.

자신의 잘못을 깨닫고 외국인 노동자들에게 화해의 손길을 내밀어보지만 

나미의 오빠에게 돌아온 것은 싸늘한 "개새끼야"라는 욕뿐이었다.

운동권이었던 나미의 오빠의 이미지는 영화끝에서 나락으로 떨어진다.

 

     

 

 

 

 

- 당시 영화 "써니"에 대한 일부 여론 -

 

 

5.png

 

 

1. 한솔로 님이 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
순덕이                        
  • 2
  • Lv35 Marang 게임에 관심이 있는 2018-03-13 21:34:11

    안봐서 몰랐는데

     

    저런게 있었군요

     
  • 3
  • Lv38 한솔로 관심분야가 다양한 2018-03-13 21:37:27

    이런 올바른 방향의 비평 좋아요

    개 조옷 같은 보고 있나 트럼프 말고

    1. CardCaptor 님이 이 댓글을 좋아합니다.
    Re CardCaptor 님이 4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4
  • Lv38 CardCaptor 관심분야가 다양한 2018-03-13 21:50:03

    Re 3. 한솔로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영화 재밌는지 없는지 얘기하라니까 보고 있나 트럼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5
  • Lv01 알렉스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2018-03-13 22:24:33

    디렉터스컷인가요 극장선 못본장면같은데

    Re 카스피뉴 님이 6 번 댓글을 작성했습니다. (클릭하면 이동합니다.)
     
  • 7
  • Lv09 방사능 하하하 2018-03-13 22:42:30

    본문이랑 관련글 보면서 예전에 사회복지쪽에 있으셨던 운동권 출신 교수님이 했던 말이 생각나는게 한국의 민주화 운동은 절반은 성공했고 절반은 실패했다고 그러시더라구요

    1. 카스피뉴 님이 이 댓글을 응원합니다.
     
기타 게시판
기타(Etc) 게시판 관리 기준 (15)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1 白猫
2016-02-09
12:33:33
76,434
75,016 현실에서 이성에게 가장 인기많을 스타일은? +3
더 새로운게 없을까
Lv39 골든보이
10:07:02 88
75,015 이쯤되면 인생역전 아닌 환생 수준... +3 (1)
더 새로운게 없을까
Lv39 골든보이
10:01:38 171
75,014 2018 4분기 신작 로봇애니.gif +5 (1)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9 Type90
09:51:27 199
75,012 (소녀전선)오직2%만이 +6
중급 작성자
Lv39 햇살속의리얼DS
08:24:46 444
75,011 와이프 화장 전후가 너무 달라요 +12 (1)
내 흔적을 없앤
Lv29 여자친구만들었음
07:38:49 1,022
75,010 Daft Punk - encore +1 (2)
중급 작성자
Lv37 Chrow
05:55:21 97
75,009 [소녀전선] 인푸쿤이 그린 튜바 G11 +9 (5)
가입한 지 얼마 안 된 새내기
Lv06 앤냉
03:21:46 620
75,007 백종원 '롤링 파스타' 골목식당식으로 리뷰해 봤다 +7
더 새로운게 없을까
Lv39 골든보이
01:11:05 943
75,006 [럽라]에리치카 집에 갈래! +4 (8)
그 분께서 보고 계셔
Lv39 Lasik
00:53:26 470
75,005 시빌 워에서 아이언맨이 2:1로 맞은 이유 +15 (1)
더 새로운게 없을까
Lv39 골든보이
00:38:32 1,677
75,004 아놀드슈왈제네거 영화 역대 킬수 +2
풀하우스 브레이커
Lv39 소잃고뇌약간고침
00:18:35 542
75,003 이승만의 최대 업적 +9 (4)
Lv35 아르꾸
00:05:16 1,636
75,002 [@]니카이도 치즈루 +11 (7)
배페봇
Lv39 건설회사 아가씨
00:00:46 512
75,001 체감상 가장 무서운 드래곤볼 적은? +28 (3)
더 새로운게 없을까
Lv39 골든보이
2018-10-20
23:58:57
1,596
75,000 Starset - Monster +1
기타나 칠까
Lv39 랑노
2018-10-20
23:43:02
98
74,999 갓 연 복 +9
힘내자 아자
Lv39 청염월
2018-10-20
23:27:58
1,759
74,998 이마트몰 라헨느 에어프라이어 7L 79,000 +9 (3)
배페가 아파요
Lv39 닥터
2018-10-20
22:54:16
983
74,997 영화는 망하고 ost만 남은 작품 +3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9 고급레스토랑
2018-10-20
22:52:03
895
74,996 Imagine Dragons - Natural +2
13일의 금요일
Lv39 GiAnt
2018-10-20
22:25:11
179
74,995 양다일 - sorry(고백) +1
관심분야가 다양한
Lv39 고급레스토랑
2018-10-20
22:24:54
74
74,994 LOL 올스킨 극장 시즌5 (20) - 드래곤 헌터 +2
힘내자 아자
Lv39 청염월
2018-10-20
21:25:19
778
74,993 편안.gif +2 (6)
새내기
Lv39 inco718
2018-10-20
21:20:53
1,777
74,991 요네즈 켄지의 따끈따끈 신곡 +6
커미션 받아요
Lv39 660315
2018-10-20
20:43:54
488
74,990 현아 몸무게 공개 +11
격겜 유머는 다른 곳에서
Lv39 스톤
2018-10-20
20:25:15
2,391
74,989 한글을 널리 알린 공로 +4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9 Type90
2018-10-20
20:23:20
2,011
74,988 바베큐 주의사항 안내 +17 (16)
새내기
Lv32 코키아
2018-10-20
20:12:50
2,150
74,987 김수미선생님과 김혜자선생님 +24 (10)
Lv39 위풍당당
2018-10-20
20:04:51
1,900
74,986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만화 +14
훈훈한 소식 전달자
Lv39 Type90
2018-10-20
19:41:26
1,640
  • 에스퍼코퍼레이션     사업자등록번호 : 846-13-00110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5-인천남동구-0494 호     대표 : 황상길(에스퍼)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황상길(에스퍼, webmaster@battlepage.com)
    SINCE 1999.5.1. Copyright(c) BATTLEPAGE.COM All rights reserved.